발목 염좌의 원인, 증상

 

 

발목 염좌 부종발목을 심하게 삐면 혈관이 파열되어 출혈이 생기고 염증 반응으로 발이 퉁퉁 붓게 됩니다.

 

 

 

발목 염좌란? (발목 염좌의 정의)

 

발목 염좌는 걷다가, 혹은 운동 중 흔히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발목이 심하게 꼬이거나 접질렸을 때 발목 관절을 지탱하는 인대들이 손상되는 것입니다. 발목 염좌의 약 90%는 발바닥이 안쪽으로 뒤틀리게 되는 손상 시 발목의 바깥쪽 부분에 일어납니다. 손상 초기에 적절한 치료를 받지 않으면 인대가 늘어진 상태에서 아물어 염좌가 반복될 수 있으며 반복적으로 손상을 받게 되면 발목 관절의 연골도 손상될 수 있습니다. 

 

 

발목 염좌 인대 손상발목이 내측으로 꺾일 때 붉게 표시한 인대들이 손상될 수 있습니다.

 

  

발목 염좌는 왜 생기나요? (발목 염좌의 원인)

 

발목이 꼬이거나 접질려 정상적인 발목 관절의 운동 범위를 벗어난 경우에 발생하게 됩니다. 스포츠 활동 도중에 흔하게 발생하나 평평하지 않은 바닥을 걷거나 계단을 내려오는 등의 일상 동작 중에도 발을 헛디뎌 쉽게 발생합니다. 일단 발생한 염좌에 대한 적절한 치료가 이루어지지 않아 발목 관절의 불안정성이 남는 경우 염좌가 자주 반복될 수 있습니다.

  

발목 염좌발목이 안쪽으로 꺾이면서 바깥쪽 인대가 손상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발목 염좌의 증상은 무엇인가요?

 

紅(붉게 됨) 種(부종) 熱(열감) 痛(통증)이 전형적인 증상으로 급성기에는 체중을 싣고 서기가 힘들 정도입니다. 심한 손상의 경우 다치는 순간 인대가 끊어지는 파열음을 들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증상의 심한 정도가 반드시 손상 정도와 일치하는 것은 아닙니다. 심한 손상으로 발목 관절 주변 인대가 파열되거나 관절의 탈구가 동반되는 경우 관절의 불안정성이 동반될 수 있으나 다친 직후에는 통증으로 인해 근육이 경직되어 확인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골절 또는 다양한 관절 내 손상이 동반될 수 있어 이에 따른 증상을 나타내기도 합니다.

 

 

 

발목 염좌, 어떻게 진단하나요? (발목 염좌의 진단)

 

대개는 환자가 손상 당시 발이 꺾인 모양을 기억하므로 이를 확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다칠 당시 발목의 모양과 방향에 따라 다친 부위를 예측할 수 있습니다. 손상된 인대 부위를 따라 나타나는 압통과 부종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다친 정도를 일반적으로 3단계로 구분합니다. 1도 염좌는 인대 섬유의 파열 없이 섬유 주위 조직의 손상만이 있는 경우이고, 2도 염좌는 인대의 부분 파열이 일어난 상태, 3도 염좌는 인대의 완전 파열로 연결 상태가 단절된 경우입니다.

 

 

 

발목 염좌, 검사도 해야 하나요? (발목 염좌의 검사)

 

 

발목 염좌 XR

 

1) X ray 촬영

X ray 촬영 결과는 정상인 경우가 많습니다. 주로 골절의 동반 여부를 확인하는데 필요합니다.

 

2) 스트레스 검사

뒤꿈치를 손바닥으로 잡고 앞으로 당기고, 정강이뼈를 뒤로 민 상태에서 측면 방사선 사진을 촬영하여 거골이 정강이뼈에 비하여 전방으로 당겨지는 정도를 검사하는 전방 당김 검사(anterior drawer test)와 양쪽 발에 내반력을 가하고 정면 방사선 사진을 촬영하여 다친 쪽과 다치지 않은 쪽의 차이를 비교하는 내반 스트레스 검사(varus stress test)를 시행할 수 있습니다.

 

3) 자기공명영상(MRI)

특히 급성 염좌의 경우 MRI에 의하여 인대의 여부를 비교적 정확히 파악할 수 있으나 치료 방침 결정에 필수적인 것은 아니라 흔히 시행되지는 않습니다. 임상적으로는 인대 파열을 진단하기보다는 동반된 비골건 손상이나 골연골 병변의 존재 여부와 같이 X선 촬영 사진에서 확인하기 어려운 손상을 찾기 위하여 실시됩니다.

 

 

 

Posted by 공감 한의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화들짝 2013.10.05 14: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발목 염좌에 대한 설명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